엔티엠뉴스 : 2015 키덜트엑스포, 국내 최대 규모 스타워즈 레고 디오라마 선보인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0월21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8-10-20 23:35:49
뉴스홈 > 뉴스 > IT.과학
2015년03월18일 02시2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2015 키덜트엑스포, 국내 최대 규모 스타워즈 레고 디오라마 선보인다

3월 17일~26일부터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되는 2015 키덜트엑스포가 키덜트 관련 전시회 중 국내 최대 규모로 예상되는 레고 브릭으로 만들어진 디오라마(diorama, 영화 촬영을 위해 만든 축소 모형과 풍경)를 선보일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2015 키덜트엑스포가 레고 전문 박물관인 마이뮤지엄과 함께 준비하고 있는 스타워즈 테마의 레고 디오라마가 그것이다.

스타워즈는 1977년 스타워즈 에피소드4가 개봉한 이후 현재까지 남녀노소 모두의 사랑을 받고 있는 대표적인 키덜트 콘텐츠이다.

이번 2015 키덜트엑스포에서는 무려 5,000개에 달하는 레고 스톰트루퍼(스타워즈 중 제국군 클론 병사)와 제국군 비행정 및 다스베이터를 동원하여 4미터x3미터 크기의 장대한 스타워즈 디오라마를 준비 중이다.

이번 2015 키덜트엑스포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는 기존의 행사처럼 단순히 피규어들을 나열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키덜트의 라이프스타일을 구성하는 다양한 제품들이 전시된다는 점이다.

국내 최대 규모의 장난감 박물관인 토이키노의 협력 하에 오픈되는 ‘키덜트뮤지엄’에서는 아이언맨, 토르, 어벤져스 등이 포함된 마블과 관련한 도서출판물 및 아트워크, 피규어 및 당시의 추억을 되살릴 수 있는 LP까지 전시돼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사랑받는 키덜트 아이템들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다.

또한 키덜트 경매를 통해 평소에 소장하고 싶었으나 구하기 힘들었던 희귀 키덜트 아이템들을 구매할 수 있는 자리도 준비하고 있다.

한편 26일(목)에는 로보트 태권브이를 제작한 김청기 감독의 로보트 태권브이 관련 특별 사인회가 국내 최초로 개최될 예정이고, 동시에 로보트 태권브이 한정판 판매전 및 로보트 태권브이 영화 디지털 복원판의 특별 상영회가 준비되어 있다.

또한 최근 화백으로 변신한 김청기 감독의 로보트 태권브이 삽화 기증 및 특별전시, 그리고 김청기 감독의 친필사인이 들어간 주문제작형 로보트 태권브이 황금피규어의 특별 자선경매가 개최될 예정이다.

어린 시절의 향수 어린 장난감, 프라모델, 피규어 등을 기억해보면 대부분 해외 유명 캐릭터들로 한국에서 개발되어 사랑받는 아이템은 많지 않은 것이 현실이다. 한국 최초의 로보트영화라 할 수 있는 태권브이와 관련한 다양한 행사는 국내 키덜트족들의 마음을 크게 흔들어 놓을 전망이다.

2015 키덜트 엑스포 장갑수 엑스포 준비위원장은 “기존 키덜트 관련 행사들과 다르게 키덜트 라이프스타일 페어를 표방하는 이번 2105 키덜트엑스포는 다양한 이슈들과 쉽게 접할 수 없는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며 “어린 시절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고 현실의 팍팍한 삶을 위로하는 감성적인 힐링까지 선사하는 키덜트 킬러아이템들이 총출동하는 이번 2015 키덜트엑스포에서 키덜트족뿐만이 아니라 온가족들이 함께 힐링하는 추억을 만들어 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5 키덜트 엑스포’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www.kidultexpo.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IT.과학부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IT.과학섹션 목록으로
[휴대기기]윌리스, 사전 예약...
[IT.과학]‘2018 한강 드론 ...
[과학]한가위 보름달, 추...
[게임]2016지스타 성황리...
[과학]<포토>2018년 벽두...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2018 한강 드론 페스티벌’ 28일 한강 드론공원서 개최 (2018-04-23 20:00:53)
이전기사 :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 재선에 성공 '서울시민만 보고 가겠다.' (2014-06-05 06:16:13)
<경향신문>머...
<경향신문>머나먼...
<경향신문>김성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