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산은, 중소벤처-중견기업 초청 플랫폼 비즈니스 전략 심포지엄 개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7년12월19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7-12-19 02:33:47
뉴스홈 > 뉴스 > 경제
2017년11월19일 23시2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산은, 중소벤처-중견기업 초청 플랫폼 비즈니스 전략 심포지엄 개최
중소벤처-중견기업의 혁신과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플랫폼 비즈니스 모색

지난 17,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중소벤처.중견기업 CEO 및 이정희 중소기업학회장,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장 등 2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혁신성장의 길- Platform 혁명을 주제로 플랫폼 비즈니스 전략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날 심포지엄은 경제성장을 위한 새로운 핵심전략으로 강조되고 있는 혁신성장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실행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혁신성장의 핵심 화두인 ‘4차 산업혁명플랫폼 비즈니스등 혁신을 통한 기업경쟁력 강화 방안이 논의됐다.


최수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은 축사를 통해 유망기업 투자를 강화하고, 중소기업이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성장단계별로 맞춤형 지원하며, 코스닥 등 회수시장을 활성화하여 창업-성장-재투자의 선순환 생태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히며 정부 차원에서의 중소-중견기업 집중 육성 계획을 밝혔다.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은 기조연설에서 혁신성장은 우리 경제가 대기업 중심 성장에서 벗어나 창업기업, 중소기업 등 다양한 주체가 성장을 이끌어나가며 중견기업, 글로벌 일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건강한 기업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라며 중소벤처-중견기업에 대한 자금공급과 비중을 2021년까지 40조원, 62%까지 확대하여 중소벤처_중견기업 육성 전담은행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제 발표에서는 글로벌 플랫폼 비즈니스 리딩 기업들의 성공전략 및 사례와 국내 선도기업인 ()카카오의 혁신적 업무방식 및 인적 자원 관리전략이 소개되는 등 국내 중소_중견기업을 위한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 구축 등 혁신경영 성장전략이 제시됐다.

산업은행은 이번 행사에서 논의, 도출된 플랫폼 비즈니스 관련 혁신-성장전략과 기업의 의견을 바탕으로 우수 중소-중견기업들의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 등 혁신성장 생태계 조성에 필요한 금융 지원을 적기에 실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산업은행은 ‘17년 자금공급 목표 62.5조원 중 26조원을 예비중견 및 중견기업에 배정하여 ’17.10월말 기준 23.8조원을 공급했고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을 위한 신산업육성 지원자금 및 4차 산업혁명 파트너자금 등 중소-중견기업 관련 특별자금을 통해 체계적인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지속 운영 중에 있다.

-문의처:산업은행 성장금융실 송우석 팀장(02-787-5606)

<신대식 기자/ntmnewskr@gmail.com>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신대식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경제섹션 목록으로
[증권/금융]허인, 제7대 국민...
[경제]'2017 KDB스타트업...
[경제]산업은행,'북한정...
[경제]산업은행, 나고야 ...
[증권/금융]KB금융 주주총회,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KDB나눔재단, '2017 사회적기업 지원금 전달식'개최 (2017-11-20 22:29:31)
이전기사 : 산업은행, 나고야 의정서 대응 Tech Connect Day 개최 (2017-11-14 23:05:05)
<새전북신문>...
<새전북신문>주사...
<경향신문>'뭐 하...
난치병 앓고 있는 17세 미국 ...
배우 김정은, 어린이날이 더 ...
EXO 만나고 싶다던 말레이시아...
희망이음, 전국 아동복지시설 ...
황정민의 FM 대행진, 청취자들...
‘제1회 서울 모터사...
전세계 모터사이클의 최신트렌드를 한 자리에서 확...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