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쥬만지:새로운 세계', 개봉 첫날 12만 4천 관객 동원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09월23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8-09-20 20:55:44
뉴스홈 > 연예 > 영화
2018년01월04일 19시0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쥬만지:새로운 세계', 개봉 첫날 12만 4천 관객 동원
동시기 개봉작 관객수 1위, 새해 첫 블록버스터 기대작 입증!
<위-출처
: 영화진흥위원회 3일 통합전산망>


영화 쥬만지:새로운 세계가 개봉 첫날인 3, 124천 관객을 동원하며 본격 흥행 질주를 예고했다.

이날 영화진흥위원회(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쥬만지:새로운 세계’ 124,755명을 동원하며 동시기 개봉작 중 관객수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신과 함께’, ‘1987’, ‘강철비등 쟁쟁한 블록버스터급 한국영화들 사이에서 이러한 성적을 거둔 점은 대단히 괄목할 만하다.

쥬만지:새로운 세계스타워즈:라스트 제다이위대한 쇼맨의 기록을 넘어 올 겨울 개봉 외화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경신하고 있다.

이번 작품은 전편을 능가하는 화려한 액션 씬과 다양한 볼거리를 담아낸 만큼 IMAX 3D4DX등 다양한 포맷으로의 관람 역시 이어져 주목 받고 있다.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은 역시 쥬만지는 실망시키지 않는구나. 오랜만에 재미있는 영화를 만났다”, “몰입도, 유머, 스케일 모두 다 갖췄다”, “아이디어와 소재 이용에 박수를!”, “아이들과 함께 보기 좋은 가족 영화로 손색없다”, “모험과 삶의 가치를 되새기는 감동적인 영화는 등 역대급 호평을 전하고 있다.

이런 뜨거운 관심을 증명하듯 <쥬만지: 새로운 세계>는 개봉 당일 네이버 및 카카오 채널 실시간 검색어 순위를 점령하는 것은 물론 동시기 개봉작 예매율 1위를 고수하고 있어 앞으로의 흥행 추이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쥬만지:새로운 세계는 우연히 쥬만지게임 속으로 빨려 들어간 아이들이 자신이 선택한 아바타가 되어 온갖 위험이 도사리고 있는 미지의 세계를 탈출하기 위해 스릴 넘치는 모험을 펼치는 액션 어드벤처이다.

지난 1996년 개봉해 전 세계 수많은 영화 팬들에게 추억의 명작으로 손꼽히는 전편의 아날로그 감성에 더욱 업그레이드 된 특수효과와 상상력을 더해 지금껏 본 적 없는 미지의 세계를 스크린 위에 펼쳐 보인다.

이번 편에서는 분노의 질주시리즈와 .아이.2’더 락드웨인 존슨, ‘쿵푸팬더시리즈와 MBC ‘무한도전출연 등으로 국내에서 최고의 사랑을 받고 있는 잭 블랙, ‘마이펫의 이중생활’, ‘미트페어런츠 3’의 케빈 하트 그리고 어벤져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시리즈의 카렌 길런 등 할리우드 막강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쥬만지:새로운 세계는 남녀노소 불문하고 전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로 IMAX 3D4DX 등 다양한 상영관을 통해 절찬 상영 중이다.

<신대식 기자/ntmnewskr@gmail.com>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신대식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영화섹션 목록으로
[영화]'어벤져스:인피니...
[영화][포토]마스터 언론...
[영화]영화 '걸 캅스', ...
[영화]<포토>영화 '살인...
[영화]강동원의 진심이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애니메이션 ‘롤러코스터보이 노리’, 중국 공개 일주일 만에 100만뷰 (2018-01-04 19:26:36)
이전기사 : 영화 '1987' 개봉 6일만에 관객 200만 돌파! 6~7일, 무대인사 진행 (2018-01-03 23:43:28)
<경향신문>머...
<경향신문>머나먼...
<경향신문>김성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