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최문순 강원지사, '평창올림픽 끝날 때까지 우리 내부 휴전해야'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0월22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8-10-20 23:35:49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18년01월26일 00시2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최문순 강원지사, '평창올림픽 끝날 때까지 우리 내부 휴전해야'
'평화올림픽은 여야 정쟁의 대상이 아니고 절대적 대상'

25
, 더불어민주당 소속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평창동계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치를 수 있도록 '우리끼리의 휴전'을 간곡히 요청한다"고 정치권에 호소했다.

이날 최 지사는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우리 정치권과 언론이 평화올림픽에 함께 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우리가 바로 유엔 올림픽 휴전 결의안의 주체이고 이를 실천할 주체"라고 호소했다.

이어 "올림픽은 '올림픽 휴전'과 같은 말"이라며 "올림픽 창설 과정을 보면 휴전이 올림픽 자체보다 오히려 더 우선이었다. 휴전을 위해 올림픽을 연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 지사는 "작년 11월 대한민국 주도로 유엔 총회에서 만장일치로 채택된 올림픽 휴전 결의안이 잘 지켜질 수 있기를 기원한다""이에 앞서 올림픽 휴전 결의안을 주도한 우리 내부에서 먼저 (휴전을)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북한이 평창올림픽에 참가하는 것은 그야말로 환영할 일"이라며 "기왕 참가가 결정된 만큼 세계인들의 축복 속에 그야말로 축제로 치러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희망했다.

최 지사는 호소문을 낭독한 후 기자들에게 "평화올림픽은 여야 정쟁의 대상이 아니고 절대적 대상"이라며 "공격적인 언어를 사용하지 않고 강원도민들의 호소를 말씀드렸다"고 밝혔다.

더불어 남북 단일팀 구성에 대해 "전력이 강해지는지 약해지는지 정확히 알 수 없지만, 북한이 오지 않았을 때와 비교한 기회 비용을 아량 있게 생각해 달라"고 당부했다.

최 지사는 보수 야당의 '평양올림픽' 공세에 대해 "일종의 프레임인데 레드 컴플렉스를 자극하는 단어"라며 "도민들은 '평창동계올림픽'이라는 공식 명칭을 사용해주시기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최 지사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등에 남북 단일팀 반대 서한을 보낸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을 향해 "우리 강원도의 명예 도지사님인데 개인적으로 좀 섭섭하다""초심으로 돌아가서 함께 해주시기를 바란다"고 요청했다.

민병희 강원도교육감도 최 지사와 함께 발표한 호소문에서 "북한의 올림픽 참가를 둘러싸고 정쟁이 깊어지는 것 같아 우려스럽다""정쟁을 중단하고 평화로운 축제를 만들어주기를 호소한다"고 밝혔다.

<신대식 기자/ntmnewskr@gmail.com>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신대식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홍준표 대표, '바...
[국회/정당]여야 3당 원내대표...
[국회/정당]정의당, 국회 로텐...
[국회/정당]정세균 의장, 종로...
[국회/정당]심상정 후보, '일...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정세균 의장,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초청해 오찬 가져 (2018-01-27 22:04:16)
이전기사 : 우원식 원내대표, '평창올림픽 성공 위해 함께 세계인 맞을 준비해야' (2018-01-26 00:00:10)
<경향신문>머...
<경향신문>머나먼...
<경향신문>김성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