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대체 불가능 배우 이영애, 14년 만에 '나를 찾아줘'로 복귀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11월17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9-11-15 20:25:06
뉴스홈 > 연예 > 영화
2019년11월05일 04시1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대체 불가능 배우 이영애, 14년 만에 '나를 찾아줘'로 복귀
'40대에 가족만 생각했는데 그게 자양분이 돼 좋은 작품 만나'

영화 나를 찾아줘’(감독 김승우)가 오는 27일 개봉을 앞두고 제작보고회를 가졌다.

나를 찾아줘는 배우 이영애의 14년 만에 복귀작으로도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열린 보고회여서 팬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4일 오전, CGV압구정에서 열린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이영애는 가족을 이루고 엄마가 되는 데 집중하느라 시간이 지난지도 몰랐다“20~30대엔 나만 생각했다면 40대엔 가족을 생각했는데 그게 자양분이 돼서 좋은 작품을 만난 것 같다고 영화를 소개했다.

지난 2009년 결혼하고 2년 뒤 쌍둥이 남매를 출산한 이영애는 드라마 신사임당과 단편영화 아랫집’(2017) 외엔 이렇다 할 작품 활동을 하지 않았다.

나를 찾아줘6년 전, 아들 윤수를 잃어버렸다가 제보에 끌려 낯선 어촌에 찾아가는 정연(이영애)을 둘러싼 스릴러물이다.

낯선 이를 경계하며 조용히 정연을 돌려보내려는 홍 경장은 드라마 비밀의 숲에서 이창준 검사로 열연했던 유재명이 연기했고, 6년 간 끊임없이 아들을 찾아 헤맨 남편은 독전’ ‘아사달연대기의 박해준이 맡았다.

이날 공개된 예고 영상에선 넋이 나간 듯 비통한 이영애의 표정과 아들을 되찾겠다는 결연한 의지, 갯벌에서 진흙투성이가 된 채 몸을 던지는 연기 등이 펼쳐졌다.

이영애는 금자 씨 경우엔 감독(박찬욱)과 장르 색깔이 확실했던 반면 나를 찾아줘는 현실에서 볼 수 있는 엄마 모습이라면서 “7~8년 엄마로 살아온 모성애가 어떻게 나타날까 나도 궁금하다. 엄마로서 녹여낼 수 있는 감성이 분명 다를 것이고 그게 관전 포인트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14년 만에 이번 작품을 선택한 것에 대해선 시나리오가 촘촘하고 완벽한 연극 대본을 보는 듯했다정연 역할만큼이나 마을 사람들 전체가 주인공이다. 기다린 만큼 좋다는 확신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전엔 역할과 장르 색깔에 많이 욕심을 냈는데 엄마가 되고 나니 내가 하는 드라마.영화가 사람들에게 좋은 영향을 끼쳤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라면서 아이들이 살아가는 데 조금 더 나은 미래가 되었으면 좋겠다. 그런 데 부합한 영화라서 선택한 것도 있다고 말했다.

김승우 감독은 이영애를 섭외한 것과 관련해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감동이자 내게 있어서도 판타지였다면서 작업하는 모든 순간이 인상적이었고 등장만으로 프레임 안에 공기를 바꿔내는 배우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44회 토론토 국제영화제 디스커버리 섹션에 초청된 나를 찾아줘촘촘하게 짜인 각본과 예측하기 힘든 반전으로 가득 찬 영화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오는 27일 개봉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유진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영화섹션 목록으로
[영화]<청룡영화제>김희...
[영화]'신의 한 수:귀수...
[영화]<포토>동안의 종결...
[영화]성난황소, 영화 낙...
[영화]여름을 책임 질 시...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재난 장인 하정우, 이번엔 백두산 폭발이다! (2019-11-14 00:26:54)
이전기사 : '신의 한 수:귀수편' 출연진 5인, 하이컷 공개! (2019-11-01 01:51:19)
<경향신문>국...
<경향신문>국민들...
<경향신문>머나먼...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