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5.18단체, 전두환 전 대통령 동상 광화문에 전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8월10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0-08-09 23:12:05
뉴스홈 > 뉴스 > 사회
2019년12월13일 01시2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5.18단체, 전두환 전 대통령 동상 광화문에 전시
'재판을 피해 비겁하게 도망친 다른 범죄자들처럼 강제 구인과 구속이 적용돼야'

지난 1979, 신군부가 일으킨 12.12 군사반란 40년을 맞아 5.18 관련 단체들이 전두환(88) 전 대통령을 비판하며 무릎을 꿇고 있는 모습의 동상을 광화문 광장에 설치했다.

12, 이들 단체들은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1979년 오늘 전두환 (전 대통령)은 군인의 사명과 기본 의무를 저버리고 탐욕과 권력 쟁취를 위해 군사 반란을 자행했고 반란의 수괴로서 악행을 드러냈다그러나 우리는 전두환이 응당한 처벌을 받지 않은 채 호의호식하며 사는 모습을 보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전 전 대통령은 재판을 피해 비겁하게 도망친 다른 범죄자들처럼 강제 구인과 구속이 적용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전 전 대통령이 죄수복을 입고 무릎을 꿇은 채 쇠창살 안에 갇혀 있는 모습을 형상화한 동상 조형물을 광화문 광장에 설치했다.

기자회견을 마친 이들은 전 전 대통령의 구속 수사를 촉구하는 의미에서 동상을 신발로 때리거나 발로 차는 퍼포먼스를 하기도 했다. 단체 관계자는 이 조형물을 당분간 광장에 둘 예정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최인환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사회]이재용 부회장, '...
[사회]신천지피해자연대,...
[사회]황운하 청장, '(김...
[사회]<포토>고성.속초 ...
[사회]나경원 의원, MBC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경찰, 국회 본관 난입사태 관련해 '철저 수사해 사법처리' (2019-12-17 00:48:50)
이전기사 : '내가 시킨거 아냐' 경찰 출두 전광훈 목사, 집회 때와 다른 소리 (2019-12-13 01:21:04)
<경향신문>국...
<경향신문>국민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