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심재철 원내대표, '중국 여행객 국내입국 금지 등 원천 차단 강구해야'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3월30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0-03-28 22:51:48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20년01월28일 23시4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심재철 원내대표, '중국 여행객 국내입국 금지 등 원천 차단 강구해야'
'우한 폐렴 관련된 국민 청원에 동의한 숫자 50만 명 육박했는데 청와대는 말이 없어'

자유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는 우한 폐렴(코로나 바이러스) 사태와 관련해 "대만처럼 중국 여행객의 국내입국 금지 등 추가전염 가능성을 원천 차단하는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28일 오전, 심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사람들이 밖으로 나와 활동하게 되면 2, 3차 감염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며 이같이 밝혔다.

심 원내대표는 "우한 폐렴에 관련된 청와대 국민 청원에 동의한 숫자가 이미 50만 명에 육박했는데 청와대는 말이 없다"면서 "20만 명이 넘으면 (청원에) 답을 하겠다고 했는데, (답변이 없는 것은) 아마 중국 정부의 눈치를 보기 때문이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 당은 신상진 의원이 위원장을 맡은 우한 코로나 바이러스 TF를 만들었다""국민 생명권 앞에는 여야가 따로 없다. 정치권 전체가 힘을 모아 초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심 원내대표는 중국인 여행국에 대한 전면 입국금지 요구가 당론으로 확정됐는지 여부에 대해선 기자들과 만나 "아직 당론은 아니다"라면서 "초기 단계에서 강력한 대책을 시행해야 추후 발생할 경우에 예상되는 비용이 훨씬 더 적게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어 논란이 되고 있는 검찰 인사에 대해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과 최강욱 청와대 공직비서관 등을 비판했다.

심 원내대표는 "그동안 기소되면 옷을 벗는 게 역대 모든 정부의 관례였는데 최 비서관은 버티고 있다"면서 "한술 더 떠 공수처가 생기면 검찰을 수사 받게 만들 것이라고 큰소리를 친다. 그야말로 적반하장"이라고 말했다.

또 이 지검장을 향해 "최 비서관을 기소하라는 윤석열 검찰총장의 지시를 따르지 않고 항명했다""검찰총장을 패싱하고 추 장관에게 먼저 보고했다. 이는 검찰보고 사무규칙을 명백히 어긴 것"이라고 지적했다.

심 원내대표는 조국 전 장관 관련 수사가 진행되는 가운데 벌어진 검찰인사를 수사방해로 규정하고 특검을 추진하겠다는 뜻을 재차 강조하기도 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최인환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장병완 원내대표, ...
[국회/정당]더불어민주당, 연...
[국회/정당]민주평화당, 故김...
[국회/정당]더불어민주당, 4.1...
[국회/정당]여야 원내대표, 국...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민주당, 청년 창업가인 조동인 미텔슈탄트 대표 14호 영입 (2020-01-28 23:50:59)
이전기사 : 안철수 전 의원, '(나는)원래 그렇게 무례한 사람이 아니다' (2020-01-28 23:42:25)
<경향신문>국...
<경향신문>국민들...
<경향신문>머나먼...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