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이낙연 대표, 민주당 지자체장 K-방역 긴급점검 화상회의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2월06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20년12월16일 00시1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이낙연 대표, 민주당 지자체장 K-방역 긴급점검 화상회의
김종인 위원장의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실정 대국민 사과엔 '잘 하신 일'


더불어민주당이
K-방역 긴급점검회의를 가지고 대책을 논의했다.

15, 국회에서 열린 K-방역 긴급점검 화상회의에서 이낙연 대표는 매우 위중한 시기다. 상황이 얼마나 중대한지는 제가 새삼스럽게 말씀드리지 않아도 될 거라고 생각한다면서 우리가 어떻게 대처하느냐가 매우 중요해졌고 국민들 또한 주목하고 계시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우리는 코로나19의 제3차 대확산에 직면해있다. 1, 2차 대확산에도 우리는 시민들의 연대와 협력으로 그 위기를 잘 이겨냈다이번은 좀 더 상황이 위중해졌지만 역시 마찬가지로 연대와 협력의 시민정신으로 극복해 낼 것이라고 저는 믿는다고 강조했다.


이날 나성웅 질병관리청 차장은 현재 일주일간 코로나19 확진자는 전국 평균 774.4명 발생해 엄중한 상황이다라며 검사확대와 역학능력 강화, 병상확충 향후 20일간 1000명 환자를 가장한 치료센터 확보와 방역협력이 필요하다고 국민들의 협조를 당부했다.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 대행도 서울시 또한 지속적인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조치 강화에도 불구하고 지난 주말 362~400명에 육박하는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는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면서 오늘 250명으로 줄긴 했으나 주말 검사량 줄은 걸 이유로 생각하고 여전히 200명 이상 발생하는 상황이다고 수도권 방역망에 비상이 걸렸다고 밝혔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 대행은 하루 1200명 확진자가 발생하는 최악의 상황을 고려해서 민간병원 병상확보, 생활시설 확보 적극 추진하겠다선별 진료소를 추가로 확보하고 진단검사와 관련해선 부산시도 무증상 환자를 신속하게 차단과 감염경로 차단이 주요 조치라 생각한다. 수도권과 마찬가지로 시민 누구나 검사받을 수 있도록 선별관리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중환자실과 중증 환자를 위한 일반 병상이 매우 부족하다. 공공병원 중심으로 확충 하겠다면서 역학 조사 진단 조사는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인데 저희도 최대한 역학조사 지연되지 않도록, 사전검사, 지역검사 최대한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대표는 앞서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에 대해 사과한 것과 관련해 "잘하신 일"이라고 평가했다.

이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두 분 전직 대통령과 관련한 김종인 위원장의 사과는 잘하신 일이라고 생각한다. 김종인 위원장께서 당 전체를 그런 방향에서 잘 이끌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저희들도 역사에 대한 책임을 무겁게 생각하며 더 노력하겠다. 특히 민생과 경제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고 준비하겠다는 말씀을 환영한다"고 반겼다.

"여야 원내대표가 8월에 합의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 및 경제특위' 등 몇 개 특위를 즉각 구성해 가동하도록 협력해 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신대식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김종인 비대위원장...
[국회/정당]손학규 대표, '더...
[국회/정당]김종인 위원장, 오...
[국회/정당]민주당 당 대표 후...
[국회/정당]민주당, 사법농단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김종인 위원장, 박병석 의장에 '국회 긴급멈춤' 재 제안 (2020-12-22 16:30:53)
이전기사 : 김종인 위원장,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과오 대국민 사과 (2020-12-16 00:10:1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