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파란별, 한국의 대표 아마추어 밴드로 우뚝서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0월29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연예
2009년09월06일 21시1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파란별, 한국의 대표 아마추어 밴드로 우뚝서다
쟁쟁한 경쟁자들을 제치고 ”아시안 비트 2009의 코리아 파이널” 1위 차지




















'아시안 비트 2009 코리아 파이널'에서 1위를 차지한 파란별의 무대





      '아시안 비트 2009 코리아 파이널' 시상식 및 파란별 인터뷰















지난 8월 14일 NTM뉴스가 진행한 제 11회 동두천 락페스티발(이하 동락페) 전국 락밴드 경연대회 고등부에서 대상을 차지했던 (관련기사 - 
고교부 본선 진출팀 파란별의 인터뷰 및 공연 실황 동두천 락 페스티벌 본선 대회 모습들 )밴드 파란별이 오는 11월 8일 일본 요코하마에서 진행되는 '아시안 비트 2009 그랜드 파이널'에 한국 대표로 참가하게 될 팀을 뽑는 '아시안 비트 2009 코리아 파이널'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의 아마추어 밴드임을 확인했다.

제 11회 동락페의 이틀째 날 공연의 대미를 장식했던 가수 이현우와 최근 '라즈베리필드'라는 인디밴드를 결성하여 활발한 공연을 펼치고 있는, 아이돌 그룹 '티티마'출신의 영화배우 겸 가수 소이의 진행으로 어제 (9월 5일) 오후 4시부터 건국대학교 새천년기념관 대공연장에서 벌어진 '아시안 비트 2009 코리아 파이널'에서는 서울 충청 강원 예선에서 진출한 5팀, 경기 예선에서 진출한 3팀, 경상 전라 제주 예선에서 진출한 2팀등 총 10팀이 '아시안 비트 2009 그랜드 파이널'에 한국대표로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지는 1위 자리를 놓고 열띤 경연을 벌였고, 공연장을 가득메운 밴드 관계자들과 락매니아들은 열렬한 응원과 호응으로 공연장을 뜨겁게 달구었다.

이날 경연에 참가한 10개팀 중에는 파란별 이외에도 락매니아들에게 낯익은 이름들이 많았다. NTM뉴스가 진행했던 제 10회 동락페 프리스테이지에서도 공연했었고, 현재는 갤럭시 익스프레스, 국카스텐등과 같은 유명밴드들과 함께 활동하는 A클래스의 클럽팁인 스팟 라이트(Spot Light), 부산 락페스트에서 신인밴드 상을 받았고 팬카페 회원수만 3000명이 넘는 역시 A클래스의 클럽팀인 스위밍 피쉬(swimminfish), 제 11회 동락페 전국 락밴드 경연대회 일반부에서 비록 본선에는 진출하지 못했지만, 홍대 인디씬에서 많은 공연을 통해 이미 다수의 고정팬을 확보하고 있는 아이엠어보이(I am a boy) 등 홍대나 인디씬에서는 둘째가라면 서러워할 쟁쟁한 실력을 자랑하는 팀들간의 경쟁이었고, 그렇기에 참가팀중 가장 어리고 경험도 일천한 파란별이 당당히 '아시안 비트 2009 그랜드 파이널'의 한국대표로 선발된 것은 더욱 놀라운 '사건'이었다. 팀의 멤버중 가장 어린 멤버의 나이가 겨우 14살, 가장 늙은(?) 멤버의 나이가 고작 18살인 파란별이 수많은 공연으로 다져진 쟁쟁한 밴드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하자, MC를 맡았던 이현우와 소이는  "10대들의 반란"이라며 이들의 '아시안 비트 2009의 코리아 파이널' 1위 수상을 극찬했다.

멤버 선발부터 이번 '아시안 비트 2009의 코리아 파이널' 우승에 이르기까지  파란별 멤버들과 희로애락을 함께해 온 씨엔케이뮤직의 김헌영 대표는 "아직 부족한 점이 많은 파란별을 '아시안 비트 2009 그랜드 파이널'의 한국대표로 뽑아준 심사위원들과 야마하 뮤직코리아(대표 야모모리 나오키)측에 감사드린다. 이번 대회는 일본 최대의 아마추어 밴드 콘테스트인 'Tokyo Band Summit'과 공동 개최돼 작년 대회보다는 다소 불리한(?) 여건이지만, '아시안 비트' 진출 팀들과 일본 팀들과의 경쟁으로 명실상부한 아시아 지역 최대의 밴드 콘테스트로서의 위상이 더욱더 공고해진 만큼 이번 대회에서 우승한다면 한국의 밴드가 아시아 최고임을 확실하게 인정받는 계기가 될 것이니, 작년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브로큰 발렌타인에 이어 2년 연속 한국팀이 우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이번 행사의 주최측인 야마하는 "이번 코리아 파이널 역시 실력이 쟁쟁한 팀들이 많아 심사에 어려움이 많았다"며 "작년에 홍콩에서 열린 '제11회 아시안 비트 밴드 그랜드 파이널'에서 우승을 거머쥔 브로큰 발렌타인 팀에 이어 이번 2009년에는 파란별이 그랜드 파이널 우승을 차지해 한국 락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본선행사에서 1위를 차지한 파란별은 500만원 상당의 야마하 악기를 부상으로 받는 동시에 오는 11월 8일 일본 요코하마에서 진행되는 '아시안 비트 2009 그랜드 파이널'에 한국 대표로 참가하는 자격을 얻었고, 300만원 상당의 야마하 악기를 부상으로 받는 2위는 스팟라이트(Spot Light)가, 200만원 상당의 야마하 악기를 부상으로 받는 3위는 스위밍 피쉬(swimminfish)가 각각 차지했다.

모이동통신사의 CM 송으로 이름을 널리알린 인기밴드 더블유 앤 웨일(W & Whale)과 락계의 슈퍼주니어 커먼 그라운드, 2008 아시안 비트 그랜드 파이널 우승에 빛나는 브로큰 발렌타인이 축하공연으로 자리를 빛내준 이번 대회는 음악전문 케이블방송 Mnet을 통해 중계될 예정이다.


아시안 비트( Asian Beat)는
1998년 시작한 '아시안 비트'는 야마하 주최의 국제 아마추어 밴드 콘테스트로 한국과 일본, 홍콩, 대만 등 아시아 지역 10개국의 아마추어 밴드들이 한자리에 모여 실력을 겨루는, 아시아 지역의 아마추어 밴드 콘테스트 중 가장 큰 행사로 작년 11회 대회에서는 한국 대표로 출전한 브로큰 발렌타인이 그랜드 파이널 우승은 물론 최우수 작곡상까지 휩쓸며 한국 락의 우수성을 널리 알린 대회이다. 오는 11월 8일 일본 요코하마에서 진행되는 '아시안 비트 2009 그랜드 파이널'에는  파란별이 한국 대표로 참가 2년연속 (한국밴드의) 우승을 노리게 된다.





 
 
고교부 본선 진출팀 파란별의 인터뷰 및 공연 실황
[화보] ”동두천 락 페스티벌 본선 대회 모습들”
브로큰 발렌타인(Broken Valentine)의 축하공연
뉴스스크랩하기
엄인현 (vjshinma@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연예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전주시, VR.AR 제...
[사회]'조선시대 이래 최...
[사회]이재명 지사, 대북...
[연예가화제]제 2의 인생 살고 ...
[국방외교]북, DMZ 일부 잠복...
 
 하드락 (2009-09-25 13:33:49)     156   132  
어린 친구들의 놀라운 반란///기성세대의 발전이 되리라는 생각이 됩니다///밴드 음악도 시대적인 변천이 되어야 하고 요즘 아이돌은 그저 기름 범벅으로 컴털로 대충 버무려 나오는데/// 확실한 멜로디의 곡을 어린친구들이 구사하니 참 멋지네요/// 찬사를 보냅니다///
 직밴 맹부장 (2009-09-25 10:14:30)     153   119  
축하드려요. 좋은음악 즐감했습니다.
 머트리 클로우 (2009-09-24 19:26:58)     132   103  
난 언제 이렇게 슬랩하나? 놀라운 10대들이네요. 멋진공연으로 자주 보였으면 합니다.
 동두천 (2009-09-24 19:12:11)     130   97  
파란별 화이팅입니다. 실용음악생들의 짭짭이 스타일이 아닌 개인 실력과 팀 섹션..그리고 늘 디스트만 걸어 클클대는 곡 유형이 아닌 NEW 스타일의 곡과 안무가 좋은 모습입니다. 지금 그대들의 모습은 아랫분의 글과는 달리 실용음악 학원에서는 절대로 만들어 낼수 없는 모습이었습니다. 또 학원에서 배웠우면 어떻습니까 ㅎ분명 배워서 잘하면 되죠.. 그분의 말씀을 절대적 인정 못합니다. 개인적 편견과 우리나라 인디밴드를 약하다고 인정하는듯한 모습처럼 보입니다. 파란별 멤버 대 부분이 우리나라 콘테스트를 7회 이상 1등을 해낸 저력의 확실한 모습을 보여 주었습니다..아래님 처럼 질투의 화신이 접근해도 절대적 용기 잃치 마세요..일본에서의 등수보다는 우리나라 청소년의 위력과 당당함을 일본 열도에 보여 주시길 기원합니다.
 krock (2009-09-24 17:19:07)     143   111  
정말 한숨 나오네요. 연주력도 좋고 실력도 좋습니다만, 노래가 좋다고 생각 되지가 않습니다. 더군다나 저런 어린 친구들을 뽑 게되면 이래저래 주목은 많이 받겠지만, 팀이 오래 갈 수 있을까요? 현실에 부딪힐텐데, 그리고 저 친구들 다 같은 학원생 선생이 만든 노래에 시키는 대로 했는데, 실용음악 특유의 연주력과 안무를 갖췄다고 해서 입상을 한다는 건 말이안돼죠. 기왕이면 오래 오래 밴드를 해서 우리나랄 밝힐 수 있는 인디 팀이 뽑혔으면 했는데... 이건 뭐 실용음악 학원 애들이나 뽑아대고...
(2009-09-25 09:03:40)    
  10대에게 패배한 어른들의모습같아 석연치 않아 보입니다. 귀감이 될수 있는 어른의 모습을 보여주셔
 반규식 (2009-09-23 08:58:45)     122   93  
아시안비트는 아시아 최대규모의 락콘인데 많은 부담가시겟네요. 잘하니까 우리나라를 많이 홍보하삼
 애드립 (2009-09-22 07:39:44)     121   94  
한국의10대들 화이틴!!
 라이너 (2009-09-21 09:28:56)     122   78  
저도 시퀸싱인줄 알았는데 진짜 연주 하더라구요// 잘하네요
 오호 (2009-09-21 09:05:11)     132   77  
오..처음에 시퀀싱튼줄알았어요!
 비틀 (2009-09-21 02:01:04)     115   105  
베이스가 대단하네요. 다른분들도 잘하시구요. 좋은결과 기원합니다
 기타맨 (2009-09-20 14:10:44)     135   97  
엠넷 나온다 해서 봤는데 잘하시고 멋졌어요. 그런데 방송쪽에서 편집을 너무 심하게 해서 리얼감이 많이 떨어지더라구요. 아쉬웠지만 여기 ntm 뉴스에 있는건 음질은 떨어져도 무삭제라 리얼하고 현장감이 느껴져서 아주 좋으네요. 파란별 대단합니다
엄인현 (2009-09-21 00:27:54)    
  기타맨님이 말씀해 주신 그런 점들이 NTM뉴스와 같은 인터넷 언론사의 장점중의 하나입니다. 기존의 언론사들에서 소홀히 다루어서 독자님들이 아쉽게 생각하실 수 있는 부분을 만족시켜드리는 NTM뉴스가 되도록 할테니 앞으로도 많은 관심 보여주세요^^
 2kinam (2009-09-20 10:46:37)     172   91  
동두천 대회 본선 영상은 언제올라오나요 ㅠㅠ
엄인현 (2009-09-21 00:23:00)    
  곧 업데이트 할 예정입니다. 조금 시간이 걸리더라도 본공연을 비롯한 경연대회 본선 영상도 모두 올릴 예정이오니 조금만더 기다려 주세요 ㅜ.ㅜ
 바리 (2009-09-20 00:37:40)     116   94  
트윈페달에 슬랩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이네요. 10대들이라는게 믿기지 않아요.대단한 음악성이구요
 바운스 (2009-09-19 20:59:13)     136   78  
오늘 엠넷에서 봤어요....참 잘하시네요 화이팅입니다
 대찬 드럼이 꿈 (2009-09-18 17:37:04)     113   80  
축하합니다. 뉴 밴드 타입의 멋진 플레이네요. 보이는 현대성도 돋보이고요.
 드림 (2009-09-18 10:51:32)     136   86  
축하드려요 특히 베이스는 어마어마하네요
엄인현 (2009-09-19 04:32:24)    
  영상보시면 아실 수 있듯이 베이스를 맡은 친구는 권태정양입니다. 또래중에는 우리나라에서 제일 잘하는 친구라고 봐도 무리가 없을 정도의 실력을 자랑하는 친구입니다. 태정양의 오빠도 "7월의 아침"이라는 밴드의 베이스 주자이고 태정양의 언니는 "7월의 아침"에서 메인보컬을 맡고 있습니다. 전형적인 음악남매(?)이지요^^

이름 비밀번호
[1][2][3][4]
다음기사 : 2PM 재범, 미국으로 출국 (2009-09-09 00:26:42)
이전기사 : BoA 미국 정규 1집 리패키지 앨범 ‘DELUXE’ 9월 1일 온라인 선공개! (2009-09-01 19:46:1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