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창원 의원, ‘여성독립운동가’를 알리다!

‘대한민국 100주년, 남북한 여성독립운동가를 기억하다’를 주제로 국회 토론회 개최
뉴스일자: 2018년08월08일 22시16분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
(경기 용인정)이 오랜 시간 우리 역사에서 주목 받지 못했던 여성독립운동가를 알리기 위해 토론회를 주최한다.

토론회는 9일 오후 2,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대한민국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그동안 여성독립운동가를 심층적으로 연구해 온 한국여성독립운동연구소의 심옥주 소장뿐만 아니라, 김삼웅 신흥무관학교 기념사업회 회장, 오일환 의병정신선양중앙회장, 김홍국 한국보훈학회 부회장이 함께 발제자로 나선다.

표 의원은 이번 토론회에서 대한민국 100주년, 한국 여성에 주목하다를 주제로 발표와 토론에 참여한다.

표 의원은 대한민국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이번 토론회는 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잘 알려지지 않은 여성독립운동가를 조명하고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그들의 삶이 보여주는 가치와 정신을 알리기 위해 기획되었다고 전했다.

이어 독립운동에 참여한 여성들은 일제가부장제라는 두 가지 억압을 극복하기 위해 노력했다면서 스스로에게 주어진 한계를 극복하고, 시대의 선구자 역할을 했던 여성독립운동가의 활약을 발굴하고 돌이켜 보는 것으로 현재 대한민국의 양성평등 정책을 위해 무엇을 실질적으로 고민해야 하는지 보다 심도 있게 논의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한민국 100주년, 남북한 여성독립운동가를 기억하다를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토론회는 한국여성독립운동연구소(소장:심옥주)와 공동주최하고 국가보훈처, 여성가족부, 서울특별시, 광복회,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 3.1운동 유네스코 국민추진 위원회가 후원한다.

<윤원태 기자/ntmnewskr@gmail.com>


이 뉴스클리핑은 http://www.ntm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