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내외, 하지원.NCT DREAM 등 한류스타들과 셀카 '찰칵'

뉴스일자: 2019년03월13일 21시34분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말레이시아 국빈방문 첫 날인 12(현지시간), 최대 쇼핑센터인 원 우타마(1 Utama) 쇼핑센터를 찾았다.

이날 문 대통령 내외가 함께 한 -말레이시아 한류-할랄 전시회에는 아이돌 그룹인 NCT DREAM이 참석했는데, 이들이 무대에 등장하자 쇼핑몰을 메운 현지인들은 큰 환호성과이 터져 나왔고, 1천여명 규모의 관객들이 일제히 노래를 따라 부르기도 했다.

김 여사가 문 대통령에게 NCT DREAM"요즘 제일 ''하다"라고 하자 문 대통령은 "K팝이 한류 전체를 이끌어줘 아주 고맙게 생각한다"고 인사를 건넸다.


문 대통령 내외는 배우 하지원, NCT DREAM 멤버들과 스마트폰 셀카를 찍으며 밝은 미소를 지어보였다.

NCT DREAM은 문 대통령과의 셀카를 트위터에 올리며 "만나서 영광이었다"라는 소감을 전했고 문 대통령 내외에게 NCT DREAM 멤버들의 사인이 담긴 CD를 선물하기도 했다.

이날 행사는 한류와 할랄(이슬람 율법에 의해 무슬림이 먹고 쓸 수 있도록 허용된 제품)을 매개로 양국의 교류를 강화하기 위한 행사로 문 대통령은 현장에 전시된 한국 기업의 다양한 할랄인증 제품을 살펴보며 업계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행사장을 찾은 말레이시아 떼 레옹 얍 상공회의소 회장은 "한국 드라마와 음악을 통해 양국 국민들이 훨씬 가까워졌다. 양국의 관광.투자도 더 활성화되고 있다""모두가 함께 발전할 수 있다는 것을 알려주는 사례"라고 말했다.

<이서형 기자/news112@ntmnews.co.kr>

이 뉴스클리핑은 http://www.ntm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