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바른정당, 헌재 제출한 박근혜 대통령 세월호 답변서 맹공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0월20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8-10-19 21:23:14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17년01월10일 20시12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바른정당, 헌재 제출한 박근혜 대통령 세월호 답변서 맹공
장제원 대변인, '헌재마저 부실하다고 하는 답변서를 왜 냈는지 이해안가'


10
, 바른정당은 박근혜 대통령이 자신의 탄핵심판 3차 변론기일에서 헌법재판소에 세월호 7시간답변서를 제출한 것과 관련, “304명의 국민이 수장되는 참혹한 상황에서의 해명이라고는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는 의미 없는 답변만 재탕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날 장제원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헌재에 제출하는 해명으로 보기에는 너무 너무 미흡하다헌재마저 답변서가 부실하다며 다시 제출할 것을 요구했다. 이럴 거면 굳이 뭐 하러 답변서를 제출했는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장 대변인은 세월호 참사 늑장 대응 논란에 대해서도 언론의 전원 구조 오보와 경호 탓을 하는 것은 여전하다또다시 언론과 아랫사람 탓으로 일관한다고 밝혔다.

이어 관저 집무실은 공식 업무라고 항변했다. 비상상황에서 관저에서 구조지시하며 업무를 보는 것을 이해하는 국민이 얼마나 있겠는가라며 관저와 본관 집무실은 걸어서 10분 거리다. 상식에 근거한 답변을 해야 한다고 맹공했다.

장 대변인은 뿐만 아니라 당일은 공식 일정이 없었고 신체 컨디션이 좋지 않았기 때문에 관저 집무실에서 근무하기로 했다는 변명을 한다. 신체컨디션이 좋지 않았다는 말에 참담하기까지 하다김장수 안보실장과 수차례 통화했다면서도 통화기록도 제출하지 않았다고 질타했다.

장 대변인은 관저 출입기록과 통화기록 등 명확한 증거 제시를 통해 국민들이 납득할 수 있는 진실을 밝혀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신대식 인뉴스팀장/ntmnewskr@gmail.com>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신대식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심상정 대표, '문...
[국회/정당]조원진 의원, '박...
[국회/정당]<국감>정동영 대표...
[국회/정당]바른미래당, 국회 ...
[국회/정당]자유한국당, 검찰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국민의당, 다른 정당과의 연대보다는 '자강론'으로 선회 (2017-01-10 20:41:26)
이전기사 : 인명진 비대위원장, 친박 청산 밀어 붙이지만 과연 성공할까? (2017-01-04 10:36:31)
<경향신문>머...
<경향신문>머나먼...
<경향신문>김성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